메인화면 > 주요활동 > 리더십칼럼

친절한 사람이 결국 이긴다. 스크랩 0회
작성자 : 리더십(admin)
등록일 :
조   회 : 364
스크랩 : 0

다른 사람으로부터 존경과 존중을 주는 사람이 또한 존중과 존경을 받게 된다. 재능과 두뇌가 명석한 사람이 보통 전략가이다.

여기에서 하나 더 다른 사람보다 친절한 사람이 뛰어난 글로벌지도자가 될 항목을 갖춘 사람이다. 다른 사람의 의견에 경청하고 집중하고 있는가? 그들에게 관심과 사랑을 보이는가? 이런 조건을 갖춘 사람들이 훌륭한 지도자가 될 수 있다.

삭막한 시대를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감동, 웃음, 겸손, 열정, 여유, 존경이 더욱 필요한 시대에 살아가고 있다. 예를 들어서 열정이 넘치면 경쟁을 오히려 선한 방향으로 인도할 것이다. 우리 사회는 친절이나 남을 향한 긍휼한 마음이 가진 가치에 대해서 종종 무시하는 경향이 있다.

‘어떻게 하면 남에게 친절을 베풀 수 있나’에 대해서는 잘 가르치지 않는다. 현대사회는 경제논리와 시장논리로 인해서 ‘어떻게 하면 이득을 얻을 수 있을까?’에 대한 관심만 집중되어 있다. 친절이 더 활성화되어 있다면 세상은 변화할 것이다.

만약 교사가 학생들을 아끼고 그들의 처한 환경을 잘 이해하고 동감하고 아끼면 눈을 맞추게 될 것이고, 친절한 마음으로 교수하게 되면 그 마음이 학부모와 학생에게 당장 전달 될 것이다. 학생과 학부모는 그것만으로도 커다란 혜택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친절한 사람은 다른 사람에게 신뢰를 얻게 될 것이고 불친절한 사람에 비해서 더 많은 중요한 정보를 가지게 될 것이다.

또한 더 쉽게 필요한 자원을 공유하게 될 것이다. 친절한 사람은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마음을 무엇보다 얻게 될 것이다. 친절한 사람이 결국은 승리자가 된다.

- 문성주 박사 -



덧글 0 | 엮인글(트랙백) 0
    이전글 : ‘게임체인저’ 3대 리더십 머리(Head)·마음(Heart)·결단(Gut)과 실행력
    다음글 : [리더십칼럼] 축구와 인생의 공통점